이언주, “드루킹 사건은 묵묵히 땀 흘리는 다수가 힘을 합쳐 청산해야 할 ‘신적페'”

이언주, “드루킹 사건은 묵묵히 땀 흘리는 다수가 힘을 합쳐 청산해야 할 ‘신적페'”

Posted by 기자(nationnews@naver.com) on in
출처 - 이언주 페이스북

출처 – 이언주 페이스북

5일, 이언주 바른미래당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경수 의원이 왜 드루킹하고 관계했는지 알겠다”며 “이 사람(김경수)은 특정세력이 여론을 좌우하는 매커니즘에 대해 아무런 문제의식이 없는 걸로 보이며, 대단히 위험한 일”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이 의원은 “특정세력이 ‘인민의 이름으로’ 댓글조작과 조직적 여론조사 응대로 여론도 좌우하고, 청와대 청원으로 국정도 좌우하고, 이제 입법청원으로 입법도 좌우하게 되면 그 나라는 그 ‘인민’을 빙자한 특정세력이 지배하는 나라가 되는 것”이라면서 “아주 끔찍한 일”이라고 깊은 우려를 표했다.

이어 그는 “곰곰히 생각해 보면 그런 매커니즘을 다른 말로 ‘전체주의’ 혹은 ‘인민독재’ 혹은 ‘파시즘’이라고도 부른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이 의원은 “드루킹 댓글조작을 주도한 댓글세력들을 바로 말없는 다수, 묵묵히 땀흘리는 다수가 힘을 합쳐 청산해야 할 ‘신적페'”라고 단언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