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불출마설 나오자, 문빠들 “정치인이 도덕적이어야 하나?”

김경수 불출마설 나오자, 문빠들 “정치인이 도덕적이어야 하나?”

Posted by 기자(nationnews@naver.com) on in

19일, 문자메시지를 통해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의원은 “오늘 오전 10시 30분 예정됐던 경남도지사 출마선언 및 이후 일정이 취소됐음을 안내 드린다”고 밝히자, 문빠(문재인 지지자)들은 ‘왜 더불어민주당만 도덕적이고 정직해야하나요?’라는 글을 올려 빈축을 사기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인 김 의원은 이번 6·13 지방선거 최대 전략적 요충지인 경남지역 광역단체장 후보로 사실상 전략공천된 상태지만, 이후 민주당원 댓글 사건인 이른바 ‘드루킹 사건’ 연루 의혹에 휩싸여 출마선언을 미뤄왔다.

이렇듯 김 의원의 회견 취소를 두고 불출마 전망에 무게가 실리는 상황이다. 김 의원은 추미애 대표와 별도로 만나 의견을 교환한것으로 전해졌다.

당 핵심 관계자는 “결국 출마선언을 할지 말지의 문제인데, 선언을 연기했다는 것은 장고에 들어간 것이고 사실상 불출마를 고민하는 것 아니겠냐”며 “본인으로서는 굉장히 억울하겠지만, 정치적 부담을 안고 출마하는 것이 당에 도움이 될 것인지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다른 관계자도 “본인이 결국 용단을 내려야 할 문제”라며 “아마도 불출마 선언을 할 것 같다”고 관측했다.

이에 각종 친문 커뮤니티 사이트에서 문빠(문재인 지지자)들은 ‘왜 더불어민주당만 도덕적이고 정직해야하나요?’라는 글이 올라왔다. 그러자 이를두고 반문(문재인 반대)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인지 부조화”라며 강하게 비판하기도 했다.

Screenshot_20180419-134949

(출처:clien.net 글 캡쳐)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