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서 초등생에 “아빠 없이 자랐다” 폭언 및 폭행한 교사 입건

목포서 초등생에 “아빠 없이 자랐다” 폭언 및 폭행한 교사 입건

Posted by 기자(mpswoori@naver.com) on in
이미지 출처 - pxhere

이미지 출처 – pxhere

초등학교 4학년 어린이에게 “아빠 없이 자랐다.”라는 폭언을 일삼고 수 차례 구타한 혐의로 50대 남교사가 입건되었다.

전남 목포경찰서는 21일 제자가 친구들에게 자신을 험담했다는 이유로 폭행을 가한 혐의를 받고 있는 담임 교사 A(59)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8일 오전 해당 초등학교 4학년 생인 B(11)군에게 선풍기를 던지고 “아빠 없이 자랐다.” 라는 인격모독성 발언을 한 것도 모자라 손바닥으로 B군의 얼굴과 다리를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B군은 전치 2주의 상해를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

B군이 친구들에게 담임교사 A씨가 여학생들만 편애한다는 이야기를 하고 다닌 것을 알게 된 A씨는 B군을 불러 폭행과 더불어 모독성 발언을 하였고 ‘잘못했습니다’라는 문장을 1,000번 쓸 것을 강요했다고 한다.

그러나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선풍기를 던진 일 등 일부 혐의를 인정했지만 심하게 위협하거나 때리지는 않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사건 경위를 확인한 후,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할 예정이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