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명여고 시험지 유출 의혹 쌍둥이 아빠, 구속 여부 6일 결정

숙명여고 시험지 유출 의혹 쌍둥이 아빠, 구속 여부 6일 결정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숙명여고 시험지 유출 의혹 사건의 물증이 확보됐다.

숙명여고 시험지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쌍둥이 자매의 아버지의 구속 여부가 6일 결정된다.

서울 숙명여고에 재직하면서 시험지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쌍둥이 자매의 아버지인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 A씨(53)의 구속 여부가 6일 결정된다.

서울중앙지법은 6일 오전 10시 30분 임민성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자신이 일하는 숙명여고에 다니는 쌍둥이 딸이 각각 문·이과 1등을 차지한 것과 관련, 올해 1학기에 정기고사 문제 및 정답을 유출한 혐의(업무방해)를 받고 있고 있다. 아울러 경찰은 작년 2학기에도 쌍둥이 자매가 각각 문·이과 전교 2등·5등을 차지해 문제가 유출된 것 아닌지 의심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찰은 “입시정책과 관련해 국민적 관심이 집중되는 등 그 사안이 중대하다”며 영장을 신청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