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경제성장률 0.6%… 원인은 ‘투자 부진’

3분기 경제성장률 0.6%… 원인은 ‘투자 부진’

Posted by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표=한국은행 제공

표=한국은행 제공

한국은행이 25일 발표한 ‘3분기 실질 국내총생산(속보)’에 따르면 올 3분기 한국 경제성장률이 0.6%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은 3분기 경제성장률(GDP)은 전 분기 대비 0.6%, 전년 동기 대비 0.2% 성장했다고 발표했다.

앞서 18일 한국은행은 수정경제전망에서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9%에서 2.7%로 하향 조정했다.

한국은행은 3분기 경제성장률 둔화의 가장 큰 원인은 건설투자와 설비투자 감소세가 2·3분기 계속 나빠졌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3분기 농림어업은 농산물 및 축산물 생산이 줄어 4.9% 감소했으나 수출호조에 힘입어 제조업은 반도체 등 전기 및 전자기기를 중심으로 2.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건설업은 올해 들어 감소폭이 늘어 3분기에도 건물건설과 토목건설이 모두 줄어 5.3%나 감소했다.

이 때문에 올해 한은의 성장률 전망치인 2.7%를 장담할 수 없다는 우려도 나온다. 올해 2.7%를 달성하려면 4분기에는 전기 대비 0.82% 이상 성장해야 한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