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인, 한.미 동맹필요 없다? “한.미 동맹 없애는 게 최선”

문정인, 한.미 동맹필요 없다? “한.미 동맹 없애는 게 최선”

Posted by 기자(nationnews@naver.com) on in
출처 - 위키백과사전

출처 – 위키백과사전

17일(현지시각), 미국 시사주간지 애틀랜틱은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 특보가 “(한.미)동맹 관계는 국제 관계에서 매우 부자연스러운 상태이며, 개인적 의견으로는 (한.미)동맹을 없애는 편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날 문 특보는 이같이 말하며 “장기적으로 한·미 동맹을 다자안보협력체제로 전환해나가길 희망한다”고 했다. 그는 인터뷰 중 현재 한국의 상황을 ‘고래 싸움에 낀 새우’라고 묘사하고 “한국이 동맹 관계에서 벗어나야만 지정학적 덫에서 빠져나올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문 특보의  장기적인 구상을 설명하는 가운데 나온 것이라지만, 정부 메시지에 또다시 혼선을 부를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한.미 정부 모두 양국 공조를 강조하는 와중에, 대통령 자문역이 해외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또 한.미 동맹을 재고해야 한다고 했기 때문이다.

앞서 문 특보는 주한 미군철수 발언에 이어 이번 한미 동맹 파기까지 거론해 계속해서 정부 입장과 다른 메시지를 던져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