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안철수 대표 선출에 “충격 이만저만 아니에요” 논란

박지원, 안철수 대표 선출에 “충격 이만저만 아니에요” 논란

Posted by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 박지원 대표가 안철수 의원의 당대표 선출 소식을 전하며 '충격이 이만저만 아니에요'라는 글을 SNS에 게재해 논란이 일었다.

▲ 박지원 대표가 안철수 의원의 당대표 선출 소식을 전하며 ‘충격이 이만저만 아니에요’라는 글을 SNS에 게재해 논란이 일었다.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가 안철수 의원의 당대표 선출 소식을 접하고 본인의 SNS에 ‘충격이 이만저만 아니에요’라는 글과 함께 기분을 나타내는 이모티콘을 표시해 해프닝을 일으켰다.

박 전 대표는 27일 국민의당 전당대회 직후,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 이태우 청년위원장, 박주현 여성위원장, 최고위원 장진영·박주원’ 이라는 글을 본인의 SNS에 게재했다. 그리고 나서 이모티콘을 사용해 자신의 기분 상태를 표현하면서 ‘충격이 이만저만 아니에요’ 라고 밝혔다.

그 후 해당 게시물이 일파만파로 확산되자 박 전 대표는 2시간 만에 즉시 해명에 나섰다. 그는 다시 페이스북에 “제 페이스북과 트위터 계정은 연계돼 있다. 안철수 대표 등 지도부의 당선 소식을 알리면서 페이스북 이모티콘이 잘못 눌러졌는지 모르겠지만 트위터에 ‘충격이 이만저만 아니에요’라는 글이 자동 변환돼 올려졌다” 며 “저의 실수이기에 죄송함을 표한다.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고 해명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