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S6를 시작으로 스마트폰·태블릿에 MS 서비스 기본 탑재

삼성전자, 갤럭시S6를 시작으로 스마트폰·태블릿에 MS 서비스 기본 탑재

Posted by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24일 삼성전자와 마이크로소프트(MS)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마이크로소프트(MS)의 모바일 서비스가 기본 탑재된다.

이에 따라서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를 시작으로 주요 스마트 기기에 클라우드 기반의 메모 서비스인 원노트(OneNote), 클라우드 저장 서비스인 원드라이브(OneDrive), 인터넷 음성·영상 통화 서비스 스카이프(Skype)가 탑재될 계획이다.

태블릿에는 마이크로소프트(MS) 워드(Word), 엑셀(Excel), 파워포인트(PowerPoint) 등 오피스 프로그램도 탑재될 계획이다. 보다 넓은 화면에서 간단한 문서 작업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의 유저들에게는 2년간 원드라이브 기본 용량(15GB)에 추가로 100GB 용량이 제공돼, 유저들은 인터넷이 연결되면 115GB의 가상공간에 언제 어디서든 데이터를 보관하고 내려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삼성전자의 기업간거래(B2B) 채널을 통해 제품을 구입한 고객들은 삼성전자 모바일 보안 솔루션인 녹스(KNOX)와 결합된 오피스 365의 세 가지 버전(비즈니스, 비즈니스 프리미엄, 엔터프라이즈) 중 하나를 선택해 사용 가능하다.

마이크로소프트(MS)오피스365는 클라우드 기반의 오피스 서비스로, 인터넷에 연결시 어디에서나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등의 문서를 작성하거나 수정하는 것이 가능하고, 이메일, 캘린더, 화상회의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한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이상철 부사장은 “우리의 목표는 일반 사용자나 비즈니스 고객 모두 새로운 모바일 경험을 할 수 있게 해주는 것”이라며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모바일 기기와 마이크로소프트(MS)의 서비스가 만나 사용자들에게 자유로움을 전해줄 것”이라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MS) 페기 존슨(Peggy Johnson) 부사장은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의 결합을 통해 멋진 결과물이 탄생했다”며 “삼성전자와의 협력은 마이크로소프트(MS)의 서비스를 누구나 어디에서든 사용할 수 있게 하려는 노력의 일환”이라고 밝혔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