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월 마지막 수요일 ‘경기도 문화의 날’… 요금 감면 확대

매월 마지막 수요일 ‘경기도 문화의 날’… 요금 감면 확대

Posted by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경기도가 내년 3월부터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을 ‘경기도 문화의 날’로 운영한다.

경기도가 내년 3월부터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을 ‘경기도 문화의 날’로 운영한다.

경기도가 내년 3월부터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을 ‘경기도 문화의 날’로 운영해, 요금 감면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경기도는 무료관람 및 요금감면을 확대하고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더해 도민들에게 보다 친숙한 문화예술 향유 환경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박물관과 미술관 등 문화의 날에 참여하는 각종 기관을 현재 328곳에서 2022년 560곳으로 확대하며, 이 중 38곳에서 70곳으로 32곳이 늘어나는 공립문예회관들은 이용 요금을 감면하고, 55곳에서 100곳으로 늘어나는 미술관 및 박물관은 무료로 관람기회를 제공한다. 새로 참여하는 공립야영장 46곳과 템플스테이 10곳도 이용료를 감면할 계획이다.

안동광 경기도 문화정책과장은 “경기도 문화의 날에는 도민 누구나 쉽게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도민이 일상에서 능동적으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내년 3월까지 경기도 문화의 날 운영 및 관람료 감면의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조례 제정도 추진한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