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우각시별’ 이제훈-채수빈, 스킨십에 묘한 감정 “심장아 나대지 마”

‘여우각시별’ 이제훈-채수빈, 스킨십에 묘한 감정 “심장아 나대지 마”

Posted by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방송화면 캡쳐

방송화면 캡쳐

9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는 한여름(채수빈 분)과 이수연의 스킨십을 통해 한여름에게 호감을 느끼는 이수연(이제훈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탕비실에서 만난 이수연과 한여름은 예전보다 한결 편안해진 모습으로 대화를 나눴다. 늘 주변에서 맴돌며 지켜보던 이수연은 직접 탄 커피를 건네기도 했다. 이전과는 달라진 눈빛과 말투에서는 다정함이 묻어나왔다.

이수연은 뜨거운 커피가 담긴 유리잔을 아무렇지 않게 들고 한여름에게 건냈다. 이어 한여름은 이수연의 손을 덥석 잡으며 “이것봐라. 뜨거운 걸 들어서 피부가 빨개졌지 않느냐. 머리만 못 느끼는거지 실제로는 아픈거다”라고 했다.

이수연은 한여름이 손을 잡자 깜짝 놀랐다. 순간 미묘한 표정을 짓고 아무말도 하지 않다가 “원래 이렇게 남의 손을 덥석덥석 잘 만지느냐”며 역정을 냈다.

한편 9일 방송된 SBS 월화극 ‘ 여우각시별’ 시청률은 7.2% 9.0%로 집계돼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지켰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