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사인 볼트·데이비드 베컴 쓰는 39억원짜리 아이폰6 다이아몬드 엑스터시 공개… 어떻길래 가격이?

우사인 볼트·데이비드 베컴 쓰는 39억원짜리 아이폰6 다이아몬드 엑스터시 공개… 어떻길래 가격이?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금 도금에 다이아몬드 장식까지 입힌 230만파운드(약 39억원)짜리 아이폰이 나왔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영국 도금회사 골드지니(Goldgenie)가 ‘세계에서 가장 비싼 아이폰’이라는 타이틀이 붙은 ‘아이폰6 다이아몬드 엑스터시’를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이 아이폰은 전면이 24k 금으로 도금돼 있고, 테두리에는 무려 700개가 넘는 작은 다이아몬드가 촘촘히 박혀있다.

고객 취향에 따라 디자인을 변경하는 주문 제작도 가능하다.

골드지니 측은 세계 유수 자동차 회사 뿐 아니라 우사인 볼트, 데이비드 베컴, 피 디디(P Diddy) 등 유명인사들이 고객으로 있다고 밝혔다.

골드지니는 “이 아이폰은 작은 섬 정도의 가격과 맞먹을 만큼 비싸다”며 “제품은 골드, 백금, 로즈 골드 등 3가지 종으로 옵션에 따라 가격이 다양하다”고 덧붙였다.

골드지니는 그동안 각종 보석으로 치장된 맞춤형 아이폰, 아이패드 제품을 선보여왔는데, 현재 24k 금과 로즈 골드로 장식된 애플 워치도 만들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