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은 시들지 않는다” 정우성, 염정아에 꽃 비유 사과

“꽃은 시들지 않는다” 정우성, 염정아에 꽃 비유 사과

Posted by 기자(sharon@imobiletimes.com) on in

 

이미지=정우성 인스타그램

이미지=정우성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성이 염정아를 꽃으로 비유한 점에 대해 사과했다.

정우성은 24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리 사회에서 무의식적으로 쓰이고 있는 차별적 표현에 어떤 것들이 있는지 생각해보고 또 스스로를 돌아보고 성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여러분의 좋은 가르침 다시 한 번 감사하고 여러분이 느끼신 불편한 마음에 깊은 유감과 사과의 마음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논란의 발언은 지난 22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서 열린 영화 ‘증인’ 라운드 인터뷰에서 나왔다.

정우성은 당시 최근 ‘SKY캐슬’에서 뛰어난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염정아를 칭찬하며 “염정아 배우는 이번 캐릭터를 통해 꽃은 시들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해당 발언이 보도를 타자 일부 누리꾼들은 여성 배우를 꽃에 비유한 점이 성적 대상화에 해당하며, 성차별 발언이라고 비판했다. 정우성의 팬들 역시  SNS 댓글로 그의 발언이 부적절했음을 지적했다. 이에 정우성은 팬들의 의견을 받아들여 자신의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