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초희, ‘이수역 폭행 사건’ 언급해 논란… 결국 SNS에 자필 사과문

오초희, ‘이수역 폭행 사건’ 언급해 논란… 결국 SNS에 자필 사과문

Posted by 기자(sharon@imobiletimes.com) on in
사진=오초희 SNS

사진=오초희 SNS

배우 오초희가 이수역 폭행 사건을 SNS에 언급했다가 논란이 일자,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오초희는 지난 15일 밤 자신의 SNS에 올린 자필 사과문을 통해 “우선 제가 개인 SNS에 올린 글이 하루 종일 시끄러운 이슈가 된 점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오초희는 “저는 이수역 사건 관련 기사들을 보고, 기사들의 내용에 머리가 짧다는 이유로 폭행당했다는 부분이 있어 이를 언급하며 단지 그런 이유만으로 폭행을 당하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는 취지로 글을 올렸던 다”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사실관계가 명확히 파악되지 않은 상황에서 제가 경솔하게 글을 올려 이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과 기분이 상하신 분들 및 주위에 걱정해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면서 “앞으로 항상 한 번 더 생각하고 신중히 행동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끝맺었다.

앞서 오초희는 자신의 SNS에 “머리 짧다고 때렸다던데. 나도 머리 기르기 전까지 나가지 말아야 하나. 날씨 추운 것도 무서운데”라고 남겨 논란을 야기했다. 이후 거센 비난이 일자 소속사를 통해 “성 갈등을 조장하거나 남성을 비하할 의도가 없었다”고 해명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