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 평화상 수상자 나디아 무라드, 샤르자 컨퍼런스서 연설한다

노벨 평화상 수상자 나디아 무라드, 샤르자 컨퍼런스서 연설한다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이라크 인권 운동가이자 2018년 노벨 평화상 수상자 나디아 무라드. ⓒ샤르자(Sharjah) 제공

이라크 인권 운동가이자 2018년 노벨 평화상 수상자 나디아 무라드. ⓒ샤르자(Sharjah) 제공

10월 24~25일 아랍에미리트 샤르자에서 개최될 예정인 ‘미래에 대한 투자(Investing in the Future, 이하 IIFMENA)’컨퍼런스에 이라크 인권 운동가이자 2018년 노벨 평화상 수상자 나디아 무라드(Nadia Murad)가 참석할 예정이다.

‘마지막 소녀: 나의 피랍생활 이야기와 이슬람국가(IS)에 대항하는 투쟁(The Last Girl: My Story of Captivity, and My Fight Against the Islamic State)’의 저자이기도 한 무라드는 “전세계 지도자와 전문가들이 여기에 모여 중동 및 북아프리카 지역 청소년들의 곤경 해결책을 모색하기 위한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 같은 세계적 무대를 기회로 활용하여 나의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나처럼 전쟁과 폭력 그리고 만행에 희생 당하고 있는 수백만 명의 젊은이들에게 희망과 더 낳은 미래를 가져다 주게 되기를 간절히 비란다”며 “내가 해냈다면 그들도 할 수 있다”고 희망을 전했다.

한편, IIFMENA 컨퍼런스는 개발 도전과 인도주의적 문제를 집중적으로 논의하는 중동 및 북아프리카(MENA) 지역의 최고 수준 컨퍼런스 중 하나로, 유엔난민기구(UNHCR), 유엔아동기금(UNICEF), 유엔개발계획(UNDP) 및 개도국의 자발적 온실가스감축 행동-유엔여성기구(NAMA-UN Women) 등의 주요 파트너가 있다.

이번 IIFMENA 2018 컨퍼런스는 각국 정부, 시민 사회, 국제 기관, 학계 및 민간 부문이 지역 내 청소년들을 위해 상담하고 관련 정책과 솔루션을 모색하는 데 주안점을 둘 예정이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