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해킹으로 개인정보 유출된 한국인 계정 무려 35000개, 피해여부 확인은?

페이스북 해킹으로 개인정보 유출된 한국인 계정 무려 35000개, 피해여부 확인은?

Posted by 기자(mpswoori@naver.com) on in
지난달 발생한 페이스북 해킹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페이스북 한국인 계정수가 3500개에 육박하는 것으로 추정됐다.

지난달 발생한 페이스북 해킹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페이스북 한국인 계정수가 3500개에 육박하는 것으로 추정됐다.

지난달 페이스북 해킹으로 인해 개인정보가 유출된 한국인 피해 계정수가 3만5천개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14일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는 “지난달 29일 발생한 해킹으로 페이스북 이용자 계정 약 5천만 개의 액세스 토큰이 탈취당한 것과 관련, 페이스북 한국인 개인정보 유출 관련 자료를 요청한 결과, 페이스북이 한국인 윷ㄹ 계정수가 3만4891개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알려왔다”고 밝혔다.

3만4891개 가운데 성명과 e메일, 주소, 전화번호 등 기본정보가 유출된 계정은 1만5623개다. 기본정보 외에 성별과 종교, 출신지 등 특정 프로필 정보가 유출된 계정은 1만8856개, 여기에 더해 타임라인 게시물과 친구 목록, 소속 그룹 등 추가 정보까지 유출된 계정은 412개다.

방통위는 개인정보가 유출된 페이스북 이용자에게 조치할 사항 등을 신속하게 통지하도록 주문했다. 방통위는 이용자가 개인정보를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해서는 주기적으로 비밀번호를 변경하고, 자동 로그인 돼 있는 모든 기기에서 로그아웃한 뒤 새로 설정한 비밀번호로 재로그인 해야 한다고 알렸다. 페이스북 이용자는 개인정보 유출 여부 확인 사이트(www.facebook.com/help/securitynotice?ref=sec)를 통해 피해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