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가져도 상관 없어…’ ‘런닝맨’ 이하나, 초스피드로 랩 뚫어 40만원 대출금 얻어

‘망가져도 상관 없어…’ ‘런닝맨’ 이하나, 초스피드로 랩 뚫어 40만원 대출금 얻어

Posted by 기자(sharon@imobiletimes.com) on in
런닝맨에 출연한 이하나가 얼굴 랩 뚫기로 폭소를 유발했다.

런닝맨에 출연한 이하나가 얼굴 랩 뚫기로 폭소를 유발했다.

이하나가 안면으로 랩 뚫는 미션을 거침없이 소화해 이목을 끌었다.

14일 오후 방영된 SBS 예능프로 런닝맨에서는 이하나, 임수향이 게스트로 출연해 MC 유재석, 김종국, 이광수, 송지효, 양세찬, 전소민, 지석진 등과 호흡을 맞췄다.

이하나는 이날 김종국, 양세찬, 하하, 송지효와 같은 팀을 이뤄 캡틴 자격을 얻었다. 

레이스 시작 전 멤버들은 팀 비용을 대출받기 위해 얼굴로 랩을 뚫는 ‘랩 몬스터 대출 미션’을 수행했다. 게임 설명을 들은 이하나는 “얼굴로 뚫기만 하면 되는거죠?”라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그는 망가지는 모습도 불사하며 초스피드로 랩을 뚫어냈다. 그의 팀 멤버들은 박수를 치며 환호했다. 이하나는 8개의 랩을 뚫어 40만원의 대출금을 받았다.

게임이 끝난 뒤 유재석은 “이하나의 시무룩한 얼굴 잘 봤다”며 웃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