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악산 첫 얼음 관측… 올 가을 들어 가장 쌀쌀

설악산 첫 얼음 관측… 올 가을 들어 가장 쌀쌀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설악산에서 첫 얼음이 관측됐다.

설악산에서 첫 얼음이 관측됐다.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은 11일 오전 3시에 설악산국립공원 중청대피소에서 첫 얼음이 관측됐다고 밝혔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중청대피소의 기온이 오전 3시 기준 영하 3도까지 떨어졌으며 초속 3~4m의 바람까지 불어 체감온도는 영하 9도까지 떨어졌다고 전했다.

이번 설악산국립공원의 첫 얼음은 2015년에는 10월 2일, 2016년에는 10월 9일, 2017년에는 9월 29일에 관측됐다. 첫 얼음 관측이 지난해보다 12일 늦은 셈이다.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는 “첫 얼음이 얼기 시작하는 단풍철에는 산행할 때 급격한 기온 차에 주의해야 한다”며 “높은 산에 오를 땐 비상식량과 보온 의류 등을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