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잎선, “미움도 시간이 지나면 측은한 것” 송종국도 동시에 근황 공개

박잎선, “미움도 시간이 지나면 측은한 것” 송종국도 동시에 근황 공개

Posted by 기자(sharon@imobiletimes.com) on in
이미지=박잎선 인스타그램

이미지=박잎선 인스타그램

한국 축구 국가대표 출신 해설위원 송종국과 배우 박잎선이 동시에 이혼 후 근황을 전했다. 특히 박잎선은 전남편 송중국에 대한 진솔한 심정을 담은 글을 게시해 주목받았다.

송종국과 박잎선은 2006년 결혼했지만 2015년 합의 이혼했다. 이혼 전 송종국은 MBC 예능에서 딸 지아 양을 아끼는 딸바보의 면모를 보이며 시청자들의 큰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 그렇기에 이들 부부의 이혼은 세간에 큰 충격을 안겼다. 이후 송종국이 한 여성과 연인관계에 있다는 의혹이 일었고, 박잎선은 공개적으로 송종국을 비판하기도 했다. 송종국 박잎선은 이혼 전 2명의 자녀(지아, 지욱)를 두었으며 양육은 박잎선이 하고 있다.

그러던 중 이혼 3년 만인 11일(오늘), 박잎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셋. 올 겨울 12월이면 5년 차다. 나 혼자 너희들을 돌본 시간. 참으로 인생이란 알 수 없는 것이 너희 아빠를 내려놓은 순간 난 진짜 행복을 알아가고 있다”며 딸 지아 양, 아들 지욱 군과 함께 있는 자신을 올렸다. 이어 “그리고 그(송종국)가 잘 됐으면 좋겠다. 왜냐하면 너희 아빠니까. 미움도 시간이 흐르면 측은한 거구나. 그냥 인생이라는 게 누군가를 미워하면 고통은 배가 되더라. 너희는 누군가에게 해가 지날수록 좋은 사람이길 바라”고 덧붙였다.

이미지=송종국 인스타그램

이미지=송종국 인스타그램

공교롭게도 같은 날 송종국도 자신의 근황을 알렸다. 송종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송종국 #송지아 #운동 #골프 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지아 양과 함께 운동하는 사진을 업로드했다. 또, 지아 양과 아이스크림 가게에서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들고 인증샷을 찍는가 하면 지욱 군, 지아 양과 카페에서 단란한 하루를 보내고 있는 모습을 찍기도 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