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김보성, 펀치볼 대결하다 골절로 병원행

한끼줍쇼 김보성, 펀치볼 대결하다 골절로 병원행

Posted by 기자(sharon@imobiletimes.com) on in

한끼줍쇼 캡쳐

한끼줍쇼 캡쳐

‘한끼줍쇼’ 김보성이 오프닝 촬영 중 골절로 병원 치료를 받았다.

지난 3일 오후에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김보성과 김동현이 출연해 서울 은평구 일대에서 한끼 도전에 나서는 모습이 방영됐다.

이날 본격적인 녹화에 앞서 오프닝을 하던 도중 김보성과 김동현은 오락실에 있는 펀치볼을 발견하고 대결을 진행했다. 김보성은 “내가 연신내 돌주먹”이라고 말하며 펀치 기계를 치기 시작했다. “너무 세게하지 말라”는 제작진의 만류에도 김보성은 최고 기록을 세우기 위해 펀치 기계를 계속 쳤다.

결국 김보성은 신기록을 세웠지만 “나 여기 삔 것 같다. 부러진 것 같다”며 근처 정형외과를 찾아갔고 의사는 “심한 골절은 아니더라도 골절은 좀 있다. 걱정하실 필요는 아니다”고 진단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