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번째 열애설 휩싸인 정준영 지연 이번에도 열애설 부인 “연인 아닌 친구 사이”

두 번째 열애설 휩싸인 정준영 지연 이번에도 열애설 부인 “연인 아닌 친구 사이”

Posted by 기자(sharon@imobiletimes.com) on in
정준영과 지연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정준영과 지연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지난해 4월에 이어 또 다시 열애설에 휩싸인 정준영과 티아라 지연이 동시에 열애설을 부인했다.

8일 일간스포츠는 “정준영과 지연이 연인 사이”라고 보도했다. 일간스포츠는 “두 사람이 절친한 모임을 통해 서로 만났고 음악이라는 공통 분모를 통해 가까워지면서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며 “지난해 4월 첫 번째 열애설이 터졌을 때부터 지금까지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두 사람의 소속사는 동시에 열애설 보도에 반박했다. 정준영의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지연과는 연인이 아닌 친구 사이”라고 했으며, 지연 측에서는 OSEN에 “정준영과 열애설은 사실 무근이다. 지금 지연이 누구를 만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고 밝혔다.

정준영은 현재 KBS2 예능프로 1박 2일과 tvN 예능프로그램 ‘짠내투어’에 고정출연하고 있다. 지난 3월 노래 ‘피앙세’를 발표했다.

지연은 2009년 걸그룹 티아라로 데뷔해 ‘롤리폴리’ 보핍보핍’ 등으로 큰 인기를 누리다 지난 1월 소속사를 떠나면서 그룹활동을 중단했다. 지연은 드라마 ‘정글피쉬2′, ‘미스 리플리’, 영화 ‘고사 – 두 번째 이야기’, ‘해후’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활동했다. 지난 4월부터 중국기획사 롱전과 계약을 맺고 활동중이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