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메르스 의심환자 1차 검사 음성 판정… 2차 검사 후 격리 해제

부산 메르스 의심환자 1차 검사 음성 판정… 2차 검사 후 격리 해제

Posted by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연합뉴스 보도화면 캡쳐

연합뉴스 보도화면 캡쳐

사우디아라비아 병원에서 근무하다 귀국한 뒤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의심증세를 보였던 부산 거주 25세 여성이 1차 검사에서 메르스 음성판정을 받았다.

부산시는 “해당 여성이 중동지역에 오래 거주했고 의료기관에 근무하는 등 질병 우려가 커 2차 검사를 한 뒤 최종 음성판정을 받으면 격리 해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여성은 올해 2월 사우디아라비아로 출국해 현지 병원에서 간호사로 근무하다 휴가차 지난 26일 귀국했으며 28일부터 인후통과 오한 증세를 보여 병원을 찾았다가 메르스 의심증상으로 격리 조치됐다.

2차 검사 결과는 31일 오후께 나올 예정이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