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표선해수욕장서 독성 ‘바다뱀’ 목격 신고, 한 때 입욕 통제

제주 표선해수욕장서 독성 ‘바다뱀’ 목격 신고, 한 때 입욕 통제

Posted by 기자(sharon@imobiletimes.com) on in
제주 서귀포에서 바다뱀이 출몰해 한 때 소요가 일어났다.

제주 서귀포에서 바다뱀이 출몰해 한 때 소요가 일어났다.

제주 서귀포시 표선해수욕장에서 바다뱀이 목격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일부 구간에 대해 해수욕객들의 입욕이 한 때 통제됐다.

26일 오전 10시 30분경 제주 서귀포시 표선해수욕장에서 민간 안전요원이 바다뱀을 목격했다고 서귀포해경에 신고했다.

바다뱀은 1~1.5m로 머리가 둥글고 모래색을 띄고 있다. 독성을 띄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서귀포 해경은 오전 입욕을 통제하고 해상 순찰과 수색을 실시했다.

그러나 해양생물 전문가들은 바다뱀이 아닐 가능성을 제기했다.

바다뱀은 주로 호주에 서식하며 우리나라엔 거의 출현하지 않는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또, 바다뱀은 연안이나 해수욕장에서는 잘 발견되지 않는다는 주장도 전해졌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