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또 다시 ‘GOAT’ 노출, 호날두 VS 메시 자존심 경쟁 언제까지?

호날두 또 다시 ‘GOAT’ 노출, 호날두 VS 메시 자존심 경쟁 언제까지?

Posted by 기자(mpswoori@naver.com) on in
이미지 - 호날두 인스타그램

이미지 – 호날두 인스타그램

 

‘축구의 신’을 놓고 메시와 자존심 다툼을 하고 있는 호날두가 한 장의 사진으로 또 다시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호날두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포츠용품 홍보용 사진 한 장을 올렸는데, 사진에 노출된 티셔츠 한 장이 축구팬들 사이에 큰 주목을 받았다.

호날두가 공개한 사진 왼쪽 진열대에는 ‘GOAT’라고 적힌 검은색 티셔츠 한 장이 놓여있다.

외신들은 이를 두고 “호날두가 다시 메시를 공격하기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역사상 최고의 축구 선수를 놓고 라이벌 관계에 있는 호날두와 메시는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 ‘GOAT’ 논란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회자됐다. 

메시는 러시아월드컵 개막에 앞서 글로벌 스포츠용품업체와 광고 사진을 찍었는데, 당시 염소와 함께 포즈를 취했다. 

GOAT라는 단어는 염소를 뜻하지만 영미권에서는 Greatest Of All Time(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의 약자로 통하기도 한다.

즉 메시는 자신이 최고의 축구선수라는 의미를 염소 사진으로 세상에 전달했던 것이다. 

메시의 광고 사진은 즉각 호날두의 반작용을 불러일으켰다. 호날두는 러시아월드컵에 염소처럼 턱수염을 기르고 나타났다. 스페인과의 첫 경기에서 골을 성공시킨 후에는 수염을 만지면서 염소 세레머니까지 선보였다.

당시 호날두는 기자의 질문에 “팀 동료가 턱수염을 길러보라고 권유해서 길러본 것이다. 큰 의미는 없다”고 메시와의 연관성을 부인했지만 다시 한 번 GOAT라 적힌 티셔츠를 사진에 노출하며 화제를 모았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