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장마 주춤하지만 곳곳에 비, 폭염 시작

[오늘의 날씨] 장마 주춤하지만 곳곳에 비, 폭염 시작

Posted by 기자(mpswoori@naver.com) on in
▲ 장마의 영향이 약해지고 본격적인 무더위가 찾아올 예정이다.

▲ 장마의 영향이 약해지고 본격적인 무더위가 찾아올 예정이다.

 

오늘 아침 출근길 장맛비는 대부분 그쳤다.

기상청에 따르면 10일은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서울, 경기, 강원, 충청북부, 경북북부는 흐리고 비가 오다가 충청 및 경북은 새벽, 수도권과 강원도는 오후부터 차차 그칠 전망이다.

비가 그친 뒤에는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릴 예정이다. 서울은 낮 최고 28도까지 오를 것으로 보이고, 광주는 32도까지 오르는 등 남부 지방 대부분은 30도를 웃도는 폭염이 이어질 전망이다.

높은 습도로 불쾌지수는 10명 중 절반 이상이 불쾌감을 느낀다는 수준까지 오를 전망이다.

주 후반부터는 밤 사이 기온이 25도를 웃도는 열대야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보인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