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 태권도 학원 모함한 태권도 맘충… 맘카페 갑질 다시 수면 위로

동네 태권도 학원 모함한 태권도 맘충… 맘카페 갑질 다시 수면 위로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카페 글 캡쳐

카페 글 캡쳐

태권도 맘충 사건이 각종 포털에서 화제인 가운데,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돼 해당 여성이 뭇매를 맞고 있다.

태권도 맘충 사건은 A씨가 3일 경기 광주 지역의 맘카페에 ‘학원 어린이 차량 난폭운전 때문에 화가 난다’는 글을 올리면서 시작됐다. 여성은 동네 태권도 학원 차량이 난폭 운전을 했다고 고발했다.

A씨는 “물건을 실으려고 회사 차량으로 골목을 막은 일 때문에 동네 학원 차량 운전자와 실랑이를 벌인 일을 있었다”며 “회사에 큰 화물차가 못 들어와서 회사 앞 골목에 차를 세우고 물건을 싣고 있는데 노란색 어린이 차량이 계속 경적을 울리더니 질주해서 화물차 앞까지 달려왔다”고 썼다. 여성은 학원 이름까지 공개했다.

하지만 태권도 학원 차량의 운전자이자 관장이었던 B씨가 카페에 반박글을 올리면서 상황이 뒤집혔다. B씨는 4일 해당 카페에 ‘학원 어린이차량 난폭운전에 대한 진실을 말씀드린다’며 차량 블랙박스 동영상을 공개했다. B씨는 A씨가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명예훼손을 했다며 법적으로 강력하게 대응할 뜻도 내비쳤다.

일이 커지자 A씨는 “공개적으로 사과드린다. 제 눈에는 경적을 울리며 달려오는 속도가 빠르다고 느껴 원장님과 다툼이 있었는데 느끼기 차이인 것 같다”면서 “짧은 생각으로 원장님과 모든 부모님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적었다.

하지만 A씨의 사과에도 불구하고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동영상과 글이 퍼지면서 A씨에 대한 비난 여론으로 이어졌다. 현재 A씨가 다니는 회사의 이름까지 공개되면서 홈페이지 문의게시판에 비방글로 도배됐고, 회사 측은 결국 홈페이지를 폐쇄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