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북미회담의 관건은 ‘핵실험장 폐기’가 아닌, ‘기존의 핵 폐기'”

홍준표, “북미회담의 관건은 ‘핵실험장 폐기’가 아닌, ‘기존의 핵 폐기'”

Posted by 기자(nationnews@naver.com) on in
출처 - 홍준표페이스북

출처 – 홍준표페이스북

 

13일, 북미정상회담을 한 달여 앞두고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쇼는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니다”며 “(현혹되지 말고) 지속적으로 압박하여 이번 미북 정상회담이 꼭 성공 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날 홍 대표는 “2008. 이미 북은 냉각탑 폭파쇼를 한번 하여 세계를 기망한 적이 있다”며 이같이 적었다.

이어 “이번에 또 하겠다는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쇼는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니다”며 “문제는 기존 핵 폐기”라고 못박았다. 그는 “핵완성을 주장하는 마당에 핵실험장 폐기는 큰 의미가 없다”는 것이다.

끝으로 홍 대표는 “북이 이번에는 핵을 반드시 폐기 할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압박하여 이번 미북 정상회담이 꼭 성공 하기를 기원한다”고 적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