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국민청원 게시판에 악의적인 비방, 조롱 글을 올리는 여권지지자들을 향해 일침

홍준표, 국민청원 게시판에 악의적인 비방, 조롱 글을 올리는 여권지지자들을 향해 일침

Posted by 기자(nationnews@naver.com) on in
출처 - 홍준표페이스북

출처 – 홍준표페이스북

 

3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더불어민주당 당원 댓글 조작 사건’인 일명 ‘두루킹 사건’에 대한 특검을 요구하면서 단식 투쟁을 하고 있는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에 대해 악의적인 비방과 조롱을 담아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글을 쓴 여권 지지자들을 향해 “계략에 국민들이 속아 넘어 갈 것이라고 판단 한다면 얼마나 어리석은 일인지 민심이 보여 줄 것”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앞서 홍 대표는 “트루킹 특검을 요구하면서 노숙 투쟁을 하겠다는 김성태 원내대표를 조롱하고 CCTV를 설치해서 감시하라는 청와대 청원까지 하는 저들”이라며 “후안무치하고 오만방자하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홍 대표는 “남북위장평화쇼로 모든 것을 덮겠다는 저들의 계략을 국민들이 속아 넘어 갈 것이라고 판단 한다면 얼마나 어리석은 일인지 민심이 보여 줄 것으로 나는 확신한다”고 적었다.

끝으로 홍 대표는 “나라의 진실을 밝히려는 김성태 원내대표의 충정에 머리 숙여 감사”한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3일부터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CCTV를 설치해 김성태 의원이 뭘 먹지 않는지 감시하자’는 류의 글들이 계속해서 올라오고 있다. 그러나 글 당 동의 수는 500명 안팎인 것으로 확인됐다. 그외 김 의원 단식장 앞에서 치킨을 먹자거나 감정섞인 조롱 글들도 역시 비슷한 동의 수로 올라오고 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