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 4층 짜리 지붕에 올라간 중국 여성, 남학생에 “나랑 사귀자”

고려대학교 4층 짜리 지붕에 올라간 중국 여성, 남학생에 “나랑 사귀자”

Posted by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 이미지 출처 - Flickr

▲ 이미지 출처 – Flickr

 

서울 성북구에 위치한 고려대학교 서울 캠버스에서 20대 중국인 여성 A씨가 건물 지붕에 올라가 한 남학생과 대화하고 싶다며 교제를 요구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25일 오후 2시경 A씨는 고려대학교의 4층짜리 문과대 건물 지붕에 올라가 고려대에 재학중인 남학생 B씨와 “만나서 이야기 하고 싶다. 사귀고 싶다” 등의 요구를 했다고 알려졌다.

오후 3시경 B씨는 결국 현장에 도착했고, 통역을 대동해 A씨와 대화를 시도했다. A씨는 B씨에게 이성교제를 요구했는데 무려 4시간 동안이나 지붕에서 내려 오지 않은 채 대화를 주고 받았다고 한다.

별다른 진전이 없자 A씨는 오후 6시쯤에 투신 했지만 경찰과 소방 요원들이 깔아놓은 매트에 떨어져 다치지는 않았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중국에 살고 있는 여성으로서 고려대 재학생은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B씨가 한국어 교육 봉사 목적으로 중국을 방문했을 때 처음 만난 사이인 것으로 조사됐다. B씨는 “A씨는 한국어를 가르쳐 준 학생일 뿐 사적으로 만난 적은 없다”고 말했다.

A씨는 이틀전 입국했는데 입국 후 고려대를 찾아가 B씨를 만나게 해 줄 것을 요구했으나 개인정보를 유출할 수 없다는 이유로 학교로부터 요구를 거절당하자 이같은 소동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를 현주건조물침입 혐의로 입건할지 여부에 대해 검토중이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