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9시간 동안 무너진 폐허 속에 깔려 있던 남자, 결국…

79시간 동안 무너진 폐허 속에 깔려 있던 남자, 결국…

Posted by 기자(bizchunbo@gmail.com) on in
출처 - BAIDU

출처 – BAIDU

이 남성은 79시간 동안 여기서 이렇게 버티고 있었다고 한다. 하지만 그는 마지막 10분을 버티지 못했다. 그는 3일 밤낮으로 무너진 벽밑에 깔려 있었다. 구조요원들이 그를 발견했을 때에 그는 “나는 꼭 살아야 한다. 왜냐하면 나를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이 나를 기다리고 있어서다”라고 했다.

구조요원들은 6시간의 구조작업을 통해 그를 구해냈다. 하지만 힘든 산길이 앞을 가로 막았다. 그는 산을 내려가는 중에 호흡을 멈췄다.

현장에 있는 한 사람이 “여기서 3일 밤낮을 버텼으면서 마지막에 무너지면 어떡해. 임신한 아내가 집에서 기다리고 있잖아”라고 큰 소리로 남성에게 말했지만 남성은 결국 눈을 뜨지 못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