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신 “갤럭시노트8 이길 제품 없어”, “노트7 잊기에 충분” 극찬

외신 “갤럭시노트8 이길 제품 없어”, “노트7 잊기에 충분” 극찬

Posted by 기자(mpswoori@naver.com) on in
이미지 출처 - 유튜브

이미지 출처 – 유튜브

23일(뉴욕 현지시간) 삼성전자가 지난해 후반기 갤럭시 노트7 배터리 발화 사건 위기를 딛고 갤럭시 노트8을 선보인 가운데 외신들의 호평이 줄을 이었다. 외신들은 일제히 삼성전자가 작년의 실패를 극복하는 데 성공했다고 평가하며 갤럭시 노트8이 애플과의 경쟁에서 선전할 것으로 점쳤다.

삼성전자는 이 날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에서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 갤럭시 언팩 2017′ 행사를 열고 베일에 가려졌던 갤럭시 노트8을 선보였다.

블룸버그 통신은 갤럭시 노트8에 대해 “위험 부담이 컸다” 면서도 삼성은 같은 브랜드를 유지했고 “노트7의 문제를 완전히 해결했다는 신호를 보냈다고” 전했다.

AP통신은 삼성이 듀얼 카메라와 GIF 파일(움직이는 이미지)을 공유할 수 있는 ‘라이브 메시지’, 확장된 노트 기능 등을 통해 지난해 노트7의 실패 극복에 나섰다고 했다. AP통신은 노트8의 판매가가 최소 850만 달러에 달할 것으로 추정했다.

CNBC 방송은 “삼성은 성공적으로 부활했다. 노트 8은 삼성의 자신감을 보여준다”고 보도했다. 노트8이 새로운 안드로이드폰을 원하는 소비자들에게 매력적으로 다가갈 수 있는 최고의 제품이라며 일부 아이폰 사용자들의 관심을 끌기에도 충분하다고 덧붙였다.

WSJ(월스트리트저널)은 노트8이 스마트폰 디자인을 선도했으며, 커다란 폭의 업그레이드를 할 것으로 보이는 아이폰8과 정면승부를 펼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