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4년만에 북미서 애플 제치고 1위 등극

삼성, 4년만에 북미서 애플 제치고 1위 등극

Posted by 기자(mpswoori@naver.com) on in
이미지 출처 - 나무위키

이미지 출처 – 나무위키

삼성전자가 2분기 북미 휴대폰 시장에서 애플을 제치고 1위 자리를 되찾았다. 북미시장점유율은 33.3%까지 치솟아 3년 만에 30%대로 재진입했다. 삼성의 이 같은 상승세는 갤럭시 S8 출시에 힘입은 것으로 보인다.

3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지난 2분기 북미 휴대폰 시장에서 삼성은 33.3%로 2위인 애플(24%)과 10% 포인트 가까이 격차를 벌렸다. 1분기 대비 삼성의  시장점유율은 8.4%포인트 오른 반면, 애플의 시장점유율은 8.7%포인트 떨어졌다.

엘지전자는 17.1%를 기록해 3위에 랭크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삼성전자와 엘지전자의 점유율을 합하면 50.4%에 이른다. 한국 기업체가 북미 시장에서 점유율 절반을 넘어선 것은 2013년 2분기, 2014년 2분기에 이어 세 번째다.

삼성과 엘지가 북미 휴대폰 시장에서 좋은 실적을 보이고 있지만 애플이 하반기에 아이폰 10주년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기 때문에 안심할 수만은 없는 노릇이다.

전자업계 관계자는 “이 달 삼성 갤럭시노트8과 엘지 V30 발표가 예정돼 있고, 애플도 다음달 아이폰 10주년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어서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라고 밝혔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