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통신 가입비 19년 만에 전면 폐지… 번호이동 더 활발해진다

이동통신 가입비 19년 만에 전면 폐지… 번호이동 더 활발해진다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이동통신 가입비가 19년만에 전면 폐지됐다.

이에 따라 앞으로 이동통신사간 번호이동이 한층 활발해질 것으로 보인다.

KT와 LG유플러스는 31일 그 동안 이동통신서비스 신규 가입자에게 부과해온 7,200원, 9,000원의 가입비를 이날부터 폐지한다고 밝혔다.

앞서 SK텔레콤은 작년 11월 1일 1만1,880원의 가입비를 폐지한 바 있어, 모든 통신사가 이동통신 가입비를 완전히 폐지하게 됐다.

이는 이동통신 3사가 소비자의 통신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올해 안으로 가입비를 폐지하기로 정부와 약속한 데 따른 것으로, KT와 LG유플러스는 이번 가입비 폐지로 각각 연간 최대 346억원, 367억원의 가계통신비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동통신 가입비는 지난 1996년 처음 도입됐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