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중국 물류 IT시장 진출 위해 오라클과 MOU 체결

삼성SDS, 중국 물류 IT시장 진출 위해 오라클과 MOU 체결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삼성SDS는 세계적인 IT 기업 오라클과 성장성이 높은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해 글로벌 솔루션 사업의 공동 마케팅 진행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삼성SDS는 오라클의 글로벌 솔루션 파트너 프로그램을 활용, 자사의 물류·분석 솔루션을 오라클의 데이터베이스·미들웨어·엔지니어드 시스템에 최적화해 성장성이 높은 중국 IT 시장에 공동 진출할 계획이다.

삼성SDS 물류 솔루션은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실시간 트래킹 서비스, 빅데이터를 통한 수요 예측, 최적화 분석 기술을 활용한 글로벌 SCM 및 물류 계획 수립 등 첨단 기술이 집약돼있으며, 국내에서는 동원F&B, 포스코 물류시스템 등에 적용돼 우수성이 입증됐다.

또한 삼성SDS 분석 솔루션은 오라클 빅데이터 분석 어플라이언스에 최적화돼 중국 시장에 선보여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삼성SDS는 클라우드 서비스 역량 강화를 위해 오라클의 솔루션을 도입, 자체 데이터센터 혁신도 가속화할 예정이다.

가트너에 따르면, 올해 103억달러(약 12조원) 규모인 세계 물류IT 시장은 연평균 9.5%씩 성장해 2018년에는 시장이 146억달러(약 16조원)로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중국은 연평균 성장률이 16.2%로 세계에서 가장 유망한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중국 정부에서도 지난해 물류산업 중장기 발전계획을 통해 물류업 활성화 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삼성SDS 사업기획실장 임수현 전무는 “글로벌 솔루션 사업을 전개하는 과정에서 이번 제휴뿐 아니라 앞으로도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과 여러 분야에서 협력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