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6·갤럭시S6 엣지 드디어 공개… 성능 이어 디자인까지 완벽

갤럭시S6·갤럭시S6 엣지 드디어 공개… 성능 이어 디자인까지 완벽

Posted by 이인후 기자(imobiletimes@gmail.com) on in

삼성전자의 차세대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6과 갤럭시S6 엣지가 드디어 공개됐다.

예상대로 메탈(금속)과 글래스(유리)를 도입하고, 배터리 일체형으로 만들어져 전작들보다 훨씬 세련된 디자인을 자랑한다.

또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칩과 모바일 D램, 저장장치 등도 최신 성능으로 무장했고, 무선 충전, 삼성페이 등의 새로운 기능도 지원한다.

삼성전자와 갤럭시S 시리즈의 강점이던 성능은 물론 디자인까지 좋은 평가가 나오고 있다.

삼성전자가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를 앞세워 무너진 명예회복에 성공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삼성전자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5′ 개막 전날인 1일 오후(현지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언팩 행사를 열고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를 함께 공개했다.

전작들에 비해서 공개된 갤럭시S6의 가장 큰 차이점은 플라스틱이 아닌 메탈과 글래스로 만들어졌다는 것이다.

특히 질감과 색감, 특성이 다른 메탈과 글래스를 하나의 소재처럼 연결해 세련된 디자인과 함께 그립감·터치감 등 사용성도 높였다.

색상도 나노 크기의 코팅을 수 차례 입히는 가공 기법을 통해 진주, 사파이어, 골드, 토파즈, 에메랄드 등 갤럭시S6만의 컬러를 구현했다.

전면의 스크린을 감싸고 있는 메탈 프레임은 알루미늄 재질이고, 뒷면은 윤이 나는 고릴라 글래스 재질인데, 색다른 방식으로 빛이 반사되고 골드 플래티넘 모델과 블루 토파즈 모델은 마치 크리스털처럼 반짝인다.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는 화이트 펄, 블랙 사파이어, 골드 플래티넘 등 공통 색상 외에 갤럭시S6는 블루 토파즈, 갤럭시S6 엣지는 그린 에메랄드 등 각각 총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143.4×70.5×6.8mm로 두께를 아이폰6보다 슬림하게 해 메탈 글래스 소재의 디자인을 더 돋보이게 하고 있고, 무게는 138g이다.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의 스펙도 단연 눈에 띈다.

모바일 업계 최초로 14나노급 64비트 지원 엑시노스 7420 옥타코어 모바일 프로세서(AP), 20나노 공정으로 설계된 8기가비트 3GB LPDDR4와 32GB/64GB/128GB UFS 2.0 메모리를 탑재해 최강의 성능을 자랑한다.

화면은 577 ppi(인치 당 픽셀수)의 5.1인치 쿼드 HD(QHD, 2560×1440) 슈퍼 아몰레드(Super AMOLED)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최고 600cd/m2의 밝기를 지원하기 때문에 밝은 야외에서도 보다 선명한 화면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광학 손떨림 방지 기능(OIS)의 1600만 화소 후면 카메라와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탑재해 카메라 기능도 돋보인다. 조명이 어두운 환경에서도 고퀄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2550mAh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했다.

안드로이드 5.0 롤리팝으로 구동되며, 네크워크는 LTE Cat.6(3밴드 광대역 LTE-A)를 지원, 이론상으로 최대 300Mbps의 속도로 내려받는 것이 가능하다. 국내에서는 이통통신 3사가 제공 중인 3밴드 광대역LTE-A를 사용할 수 있다.

여기에다 무선충전 기술이 내장돼 쉽고 간편하게 충전할 수 있다. 별도의 무선충전 커버 없이도 원형의 ‘무선충전 패드’ 위에 올려놓기만 하면 된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두 모델은 모두 스마트폰 최초로 현재 전 세계에서 보편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무선충전 표준인 WPC(Wireless Power Consortium)와 PMA(Power Matters Alliance)의 인증을 획득했다.

또, 자체 모바일 결제 서비스인 ‘삼성 페이(Samsung Pay)’도 제공하는데, NFC(근거리 무선통신) 방식뿐 아니라 마그네틱 보안 전송(MST), 바코드 방식을 지원해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 홈버튼에 지문 인식 센서를 추가, 손가락만 갖다만 대도 지문 인식이 되도록 지문인식방식(에어리어방식)을 채택했다.

전작인 갤럭시S5 대비 1.5배 빠른 유선 충전 속도도 눈길을 끈다. 소모 전력을 최적화해 10분 충전만으로 약 4시간 동안 사용할 수 있다.

갤럭시S6 엣지는 업계 최초로 양쪽 모두에 엣지 디스플레이를 적용, 곡면 특유의 독특한 화질을 경험할 수 있으며 자연스러운 입체감과 몰입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는 모두 32GB, 64GB, 128GB 등 3가지 메모리 용량으로 나오며 출시일은 4월 10일로 정해졌다.

신종균 IM부문 사장은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는 글로벌 모바일 업계가 지향해야 할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스마트폰”이라며 “앞으로도 새로운 기술과 아이디어로 소비자의 일상생활을 더욱 윤택하게 하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혁신의 고삐를 늦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모바일 관련 뉴스